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en_US zh_TW zh_CN ja ko_KR ms_MY th_TH

항저우, 1분기에 생물제약 프로젝트 위해 15억 위안의 투자금 유치

2019-05-16 19:05

(항저우, 중국 2019년 5월 16일 PRNewswire=연합뉴스) 항저우 투자진흥국(Hangzhou Investment Promotion Bureau)이 수요일에 발표한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중국 동부 저장성의 수도인 항저우에서 올해 1분기에 7개의 생물제약 프로젝트가 추진됐으며, 그 투자 규모가 총 15억 위안에 달한다고 한다.

국내외 생물제약 기업이 항저우에 진출하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2018년에 항저우에서 설립된 신생 생물제약 업체 수가 3,870사에 달한다고 한다. 이는 전년 대비 26% 증가한 수치다. 새롭게 추가된 등기 자본금은 전년 대비 39.14% 증가한 302억 위안을 기록했다.

파이저, 머크 및 Abbott Laboratories 등을 포함해 세계 10대 제약회사 중 7개 회사가 항저우에 정착했다.

국내 도시들이 생물제약 분야를 산업 변혁과 진흥의 열쇠로 인식함에 따라, 최근 수년 동안 생물제약 분야가 주목을 받고 있다.

항저우는 이를 배경으로 생물제약 혁신 도시로 거듭날 계획이다. 항저우는 ICH 기준을 준수하는 완전한 사슬을 구축하고, 신약 R&D, 의료기기 및 의료 데이터라는 세 부문에 특히 집중할 예정이다.

2018년 5월 초, 항저우는 생물제약 산업의 혁신적인 발전을 도모할 가이드라인을 발간하고, 항저우의 혁신적인 생물제약 제품 적용과 생물제약 산업에서 항저우가 제공하는 재정 지원을 강조했다.

생물제약 분야에 집중하기로 한 항저우의 판단은 적절했다. 유명 경제학자 Yi Xianrong은 생물제약 분야가 디지털 경제에 이어 혁신을 단행할 첫 '다크호스'가 될 것이 분명하다고 예상했다.

업계 애널리스트들에 따르면, 생물제약 산업은 전형적인 혁신 중심적인 산업이라고 한다.

항저우 투자진흥국의 관계자에 따르면, 생물제약 분야의 고급 인재와 주요 기업인이 이곳에 정착할 수 있도록 항저우 투자진흥국이 서호(West Lake)에 이들을 위한 자리를 만들고자 관련 부처와 협상 중이라고 한다.

해당 관계자는 "세계적인 관점에서 볼 때, 생물제약 산업은 방대하다"라며 "일부 영역은 아직 충분히 개발되지 않았으며, 높은 잠재력이 있다. 중국은 이 분야에서 세계적인 선두주자가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항저우는 생물제약 산업을 견인해왔다. 항저우는 중국 최초의 e+스마트 건강관리 고령자 시범공동체를 구축했다. 이 공동체는 빅 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 및 웨어러블 장치 같은 현대적인 기술을 통해 고령자를 위한 빠르고 저렴한 실시간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출처: Hangzhou Investment Promotion Bureau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