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en_US zh_TW zh_CN id_ID ja ko_KR

헤네시의 '월드 오디세이', 설치미술가 차이궈창의 주간 폭발 이벤트 선사

2020-09-16 15:00

코냑이 전 세계 관중에게 생중계하는 설치미술가 차이궈창의 비극의 탄생은 회복력과 용기와 희망이라는 범세계적 가치를 기리는 것이다.

 

파리, 2020년 9월 16일 /PRNewswire/ -- 차이궈창은 현대 예술계에서 가장 칭송되는 예술가의 하나이다. 대규모의 장소특정적 설치물로 유명한 차이궈창은 2008 베이징 올림픽에서처럼 화약과 폭죽을 예술 매개체로 사용하여 강렬한 감정적 반향을 일으키는 웅장한 대중 이벤트를 공연하는 독특한 기법으로 특히 유명하다. 올가을에 헤네시는 차이궈창을 초청하여 9월 25일 오후 3시(중부유럽표준시) 프랑스 샤랑트주 코냑에서 주간 폭발 이벤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 열정적인 불꽃놀이 전시는 유래 없는 세계적 대유행의 와중에 사람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는 이벤트로 구상되었다. 니체의 '비극의 탄생'에서 영감을 얻은 차이궈창은 창조와 파괴의 영원한 순환을 표현하는 한편, 고통을 인정하면서도 삶을, 자연과의 조화를 받아들이고 기뻐하는 인간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3막으로 나뉜 15분짜리 불꽃놀이를 구성했다. 연극처럼 펼쳐지는 이 예술적 오디세이는 헤네시 X.O의 창립 150주년을 나타내는, 샤량트강에 띄운 150개의 오크통에서 발사된 다채로운 불꽃놀이로 연극과 시와 색깔과 감정의 폭발을 보여줄 것이다. 이 '월드 오디세이'는 사상 최초로 전 세계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 예술가에게 이 프로젝트는 수상 환경에서 연출되어 전 세계 관중에게 실시간으로 중계되는 주간 폭발 이벤트를 처음 구상했을 때를 나타낸다.

헤네시의 로랑 부알로 사장 겸 CEO는 "이 유래 없는 시기에 한 가지 특히 분명해진 것은 우리가 서로서로 연결된 한 가족이라는 것"이라며, "우리 헤네시는 대대로 이어져온 오랜 관계 덕분에 그 뿌리가 깊다. 오늘날 뉴욕시에서 활동하고 있는 차이궈창은 우리에게 범세계적 아름다움과 공명의 걸작으로 그런 전통적 유대를 상기시켜준다. 메종 헤네시를 대표하여 말하자면, 이런 예술 이벤트를 주최하는 것은 영광이자 특혜일 뿐만 아니라 우리의 국제적 대가족에 대한 우리의 변함없는 헌신을 나타낸다. 헤네시 X.O의 전설이 시작된 지 150년이 흐른 지금, 차이궈창은 단결과 회복력과 희망으로 빚어낸 예술적 비전의 오디세이를 보여준다. 2020년의 이 특수한 상황에서 이런 가치들은 우리의 길라잡이가 되어, 우리가 얼마나 멀리 걸어왔는지, 앞으로 얼마나 더 멀리 함께 갈 수 있는지 상기시켜준다. 동방, 즉 중국 류양에서 온 불꽃놀이가 샤랑트 상공에 화려한 수를 놓는 코냑에서의 우리 관점에서 볼 때, 헤네시와 차이궈창은 정신의 너그러움을 기리며 새로워진 용기로 새로운 지평선을 내다보는 예술 이벤트에 전 세계 모든 사람을 초대하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차이궈창은 "우리는 지금 인류의 힘겨운 오디세이에서 새로운 장에 들어서고 있다. 클라우드 인프라를 통해 전송되는 코냑의 신호가 세계 각지의 사람들을 연결하여, 원시적인 열정이 폭발하면서 자연 및 예술과 결속된 공동의 미래의 공동체가 형성되게 한다. 불꽃놀이 자체는 비극과 미술과 삶의 본질에 대한 내 생각을 표현하는 것이지만, 사람들이 이 불꽃놀이에서 깨달음을 얻어 자연과 화해하고 치유력을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

이 이벤트는 메종 헤네시가 올해 코냑의 지역사회 및 국제 사회를 지원하기 위해 보여주는 에너지와 인내와 희망의 또 다른 메시지이다. '월드 오디세이'는 세계적인 코냑 메이커와 예술가가 손잡고 보내는, 세계적 대유행에 피해를 입은 사람들에 대한 위로이자 미래에 대한 확신의 메시지로서 Hennessy.com, WeChat, Tencent, 페이스북, 유튜브 등의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차이궈창의 주간 폭발 이벤트는 독성이 전혀 없고 연기가 최소화된, CE 인증을 받은 파이로테크닉 제품을 사용하여 시행된다.

생중계에 관해 자세히 알아보거나 생중계 시청하기 : Hennessy.com/en-int/stories/cai-guo-qiang-live-event

차이궈창 소개

미국 국무부가 수여하는 예술훈장, 제24차 세계문화상 예술 부문 평생공로상(도쿄), 카르티에재단상(파리) 등 수많은 국제 예술상을 수상한 차이궈창은 2008 베이징 올림픽에서 시각특수효과 총감독을 맡아 놀라운 개막식 및 폐막식 행사를 연출한 바 있다. 중국 취앤저우에서 태어난 차이궈창은 현재 뉴욕에 살면서 활동하고 있다. 그의 개인적 이야기, 깨달음과 여러 프로젝트는 아카데미상 수상 감독 케빈 맥도널드가 감독하여 많은 찬사를 받은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영화 하늘 사다리(Sky Ladder - 2016) 의 주제이기도 하다. 메종 헤네시와의 제휴로 이루어지는 이 이벤트는 그로서는 최초의 고급 브랜드와의 협력이다.

헤네시 X.O 소개
1870년 헤네시가의 4대손인 모리스 헤네시는 셀러 마스터 에밀 피유에게 오래 묵은 오드비로 완벽하게 블렌드한, 가족 및 친구들을 위한 특별한 코냑을 빚어달라고 했다. 이들은 이 코냑에 '엑스트라 올드', 즉 'X.O'라는 이름을 붙였다. 헤네시 X.O는 'X.O'가 곧 탁월한 품질의 척도가 될 만큼 국제적 명성을 얻은 최초의 하우스 블렌드가 되었다. 1947년 모리스 헤네시의 증손자 제랄드 드 지오프리가 거꾸로 된 포도송이처럼 생긴, 헤네시의 상징적인 술병을 처음 만들었다. 오늘날에도 헤네시 X.O는 모리스 헤네시가 처음 가족들과 함께 즐겼을 때와 똑같은 품질을 유지하고 있다. 강렬하면서도 잘 어우러진 맛을 내는, 세월이 흘러도 변치 않는 이 코냑은 매우 긴 뒷맛과 여운을 선사한다. 그 한 방울 한 방울이 일곱 가지 맛을 통해 오감의 오디세이로 초대한다.

2020년 헤네시 X.O는 차이궈창의 걸작으로 150주년을 축하한다.

헤네시 소개
코냑의 선도자인 메종 헤네시는 그 비범한 노하우로 250여 년간 전 세계를 석권해왔다. 창업주 리처드 헤네시의 정복 정신을 바탕으로 구축된 이 브랜드는 전 세계 160여 개국에서 팔리고 있다. 샤량트 지역 중심부에 자리잡고 있는 헤네시는 지역 경제의 굳건한 기둥이기도 하다. 메종 헤네시의 성공과 장수의 발판은 대대로 전해져온 독특한 비법에 따라 생산된 코냑의 탁월성이다. 증류주 메이커 최초로 ISO 14001 인증을 받은 헤네시의 혁신 역량은 이 특별한 영역을 보호하기 위한 그 제휴자들의 뒷받침과 결합되어 있다. LVMH Group의 핵심 회사인 헤네시는 제품의 99%를 수출하는 프랑스 국제 무역의 주요 공헌자이자 세계적인 프랑스 생활 예술 대사이다.

책임감 있게 음주하세요 – 프랑스 제외

미디어 연락처
Will Davis
(917) 618-0185
will.davis@6degrees.group

 

 

 

Logo - https://mma.prnasia.com/media2/1273970/Hennessy_Logo.jpg?p=medium600
비디오 - https://mma.prnewswire.com/media/1274898/hennessy_trailer_DrinkResponsibly_final.mp4
사진 - https://mma.prnasia.com/media2/1273971/hennessy_cai_art.jpg?p=medium600 
사진 - https://mma.prnasia.com/media2/1273972/hennessy_cai.jpg?p=medium600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