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LINK Mobility, 글로벌 진출

LINK Mobility Group AS
2021-05-19 19:47 598


(오슬로, 노르웨이 2021년 5월 19일 PRNewswire=연합뉴스) 선도적인 서비스형 커뮤니케이션 플랫폼(Communication-Platform-as-a-Service, CPaaS) 제공업체인 LINK Mobility(LINK)가 글로벌 CPaaS 사업체 Soprano Design(본사: 호주 시드니)의 인수를 위한 독점적 주요 계약조건에 합의하면서 과감한 성장 전략 이행에 나섰다. LINK는 이번 인수를 통해 아시아태평양, 미국 및 라틴 아메리카에 진출할 진정한 글로벌 입지를 확보하게 됐다.

LINK Mobility Goes Global
LINK Mobility Goes Global



Soprano Design은 다양한 산업에 걸쳐 4,000곳 이상의 고객사와 정부 기관에서 사용하는 SMS, MMS, 이메일, Voice, RCS, WhatsApp 및 SecureIP 등에서 LINK와 유사한 제품을 제공한다. Soprano의 서비스는 브랜드 또는 화이트 라벨 솔루션이 있으며, 상호작용을 조정할 수 있는 자체 관리형 엔터프라이즈급 솔루션을 제공한다.

LINK CEO Guillaume Van Gaver는 "유럽 밖으로의 첫 번째 확장을 발표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당사는 이번 인수를 통해 더 넓은 시장, 제품 및 조직을 갖춘 글로벌 CPaaS 업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LINK는 작년 10월 IPO 이후 이미 10억 노르웨이 크로네(NOK) 이상의 연간 매출과 그룹 마진 개선을 추가했으며, 여기에 Soprano를 통한 상당한 성장 기회를 더할 전망"이라면서, "당사는 CPaaS 내에서 글로벌 리더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고도로 세분된 시장에서 단기적 기회를 지속해서 탐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인수 가격 35억9천만 노르웨이 크로네(NOK) 상당의 이번 거래를 통해, LINK는 2021년 매출에 약 1억900만 호주 달러(AUD)(7억1천700만 노르웨이 크로네(NOK)) 및 2천700만 호주 달러(AUD)(1억7천400만 노르웨이 크로네(NOK))의 EBITDA 추정치를 추가하면서, 글로벌 CPaaS 업체로 완벽하게 자리매김했다. LINK 주식 95%와 현금 5%로 정산된 이번 거래는 LINK에 대한 신뢰성과 향후 수 년간의 사업 기회의 결합을 여실히 보여준다.

Soprano의 설립자 겸 회장인 Richard Favero 박사는 "LINK와 Soprano는 고객과 파트너를 위한 훌륭한 조합"이라며, "중복 없는 확장된 지리적 범위, 더 넓은 제품 세트, 더욱 광범위한 전문지식 및 지속해서 확장되는 노련한 전문가로 구성된 팀을 통해 CPaaS 기능의 지속적인 확장이 이뤄질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그는 "전체 Soprano 팀은 LINK 팀과의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더욱 가치와 의미가 있는 공급자로서의 역할을 하게 된 것을 매우 만족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번 거래는 2021년 하반기에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LINK는 기업, 중소기업 및 정부 고객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럽 최고의 모바일 메시징 및 CPaaS 솔루션 제공업체 중 하나다. LINK는 기업과 고객, 정부와 시민, 플랫폼 및 사용자 간에 귀중한 디지털 컨버전스를 생성하는 혁신적이고 확장 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LINK는 전 세계적으로 40,000건의 고객 계정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간 100억 건 이상의 메시지 교환을 지원하고 있다. www.linkmobility.com

사진 - https://mma.prnasia.com/media2/1512762/link_mobility_guillaume_van_gaver.jpg?p=medium600  
로고- https://mma.prnasia.com/media2/1512764/LINK_Mobility_Logo.jpg?p=medium600


 


, Contact:
LINK Mobility Press Office
+47 22 99 44 00
press@linkmobility.com

출처: LINK Mobility Group 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