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Ideagen, Q-Pulse 25주년 맞이해

2019-08-05 17:00

-- '현대적이고, 멋지며, 시각적으로 풍부한' 신규 버전 출시

노팅엄, 잉글랜드, 2019년 8월 5일 /PRNewswire/ -- GRC(governance, risk and compliance) 소프트웨어 공급업체 Ideagen이 Q-Pulse의 25주년에 맞춰 신규 버전을 출시했다.

멀티미디어 배포 자료 보기: https://www.multivu.com/players/uk/8584551-ideagen-launches-modern-version-of-q-pulse/.

Ideagen은 영국, 유럽, 미국, 동남아시아 및 아랍에미리트 등에 진출해 세계적인 입지를 확보한 영국 기반의 기업이다. 오늘(8월 5일 월요일) Ideagen이 Q-Pulse 버전 7을 공개했다. 이로써 품질, 안전, 위험 및 컴플라이언스 솔루션 Q-Pulse의 최신 진화가 완성됐다.

브라우저 기반의 Q-Pulse 7은 문서, 감사 및 시정조치 관리 같은 핵심 기능성을 유지하는 한편, 사업 정보 증대와 직관적인 사용자 경험을 위한 강력한 대시보드 기능성을 구비했다.

Ideagen 최고기술책임자(Chief Technology Officer) Ian Hepworth는 "소프트웨어 제품이 25년간 선두자리를 지킨 것은 대단한 성과"라며 "자사의 소프트웨어가 이를 달성한 것은 매우 특별한 성과다. 이 최신 버전에 큰 자부심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Q-Pulse 7은 Q-Pulse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인 현대적이고 멋지며 시각적으로 풍부한 소프트웨어 제품"이라면서 "사용자가 자신에게 중요한 정보를 신속하고 간단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시각적으로 매력적이고, 신속하게 소비 가능한 대시보드를 통해 사업 전반에 걸쳐 생성되는 데이터에 생명을 불어넣는 데 집중했다"라고 설명했다.

1994년에 출시된 Q-Pulse는 맨 처음 품질관리 솔루션으로 명성을 얻었다. Q-Pulse는 조직이 문서, 감사 및 시정조치 관리와 관련된 과정을 종이 없이 관리하기 위한 행보를 시작하는 데 일조했다.

이후 Q-Pulse는 각 버전을 통해 역량을 확장했고, 세계에서 가장 규제가 심한 산업에서 2,000개가 넘는 기업이 신뢰하는 솔루션으로 성장했다.

Ideagen Q-Pulse 제품관리자 George Hall은 "Q-Pulse는 기업이 다른 과정을 개선할 때 사용할 수 있는 비즈니스 크리티컬 정보 저장소를 구축하는 데 일조한다"면서 "Q-Pulse 7을 이용하면 이 모든 정보가 바로 제공돼 그 어느 때보다 사업 실적 이해도를 높일 수 있다. Q-Pulse 7은 단순한 분석을 넘어, 철저한 검토를 위한 전체 데이터베이스를 열어준다"고 말했다.

Ideagen CEO Ben Dorks는 "Q-Pulse 7은 고객이 간절히 기다려온 중요한 버전"이라며 "품질, 안전, 위험 및 컴플라이언스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세계 굴지의 기업으로서 자사의 입지를 다지는 데 있어 Q-Pulse 7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www.ideagen.com/products/q-pulse

로고 - https://mma.prnewswire.com/media/955909/Q_Pulse.jpg

 

 

연관링크: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