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UL, BMW그룹으로부터 외부 검사 시험소로 공식 승인 받아

2019-06-11 08:00

크레펠드, 독일, 2019년 6월 11일 /PRNewswire/ -- 독일 크레펠드에 소재한 UL의 재료 검사 연구소가 BMW 그룹으로부터BMW 그룹 표준 93016에 따라 열가소성 재료들을 검사하고, 검사 견본들의 사출성형을 실시하기 위한 외부 검사 시험소 파트너로 공식 승인을 받았다는 소식이다.

전 세계 고객들을 위한 독창적인 애드온 서비스로서, UL의 크레펠드 시설에서는 프로세싱 매개변수의 광범위한 추적을 통해 사내에서 검사 견본들의 사출성형을 실시한다. 사내 사출성형과 포괄적인 검사 서비스들의 결합으로, 열가소성 원소재 공급업체들에게 확장되고 실질적인 제품 개발 지원을 제공할 수 있다. 

"BMW의 이번 승인은, 자동차 산업 내 고객 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확대하기 위해 필수적인 부분이다" 면서 "UL은 열가소성 원재료들의 제조업체들과 매우 긴밀한 협력 관계를 맺고 있다. 이제 UL은 고객들에게 BMW 자동차들에서 시리얼 애플리케이션들에 대한 공식 승인된 각각의 성적들을 포함하는 새롭고 완벽한 서비스 패키지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UL의 재료 전문가들은 GS 93016에 나열된 재료 성적들을 취득하는 전체 프로세스에 걸쳐 고객들을 지원할 수 있다"고 UL 화학 사업부의 자동차 비즈니스 매니저인 토마스 배그너 박사(Thomas Wagner, PhD)는 전했다.

크페펠드- 위르딩겐에 위치한 해당 ISO 17025 공인 재료 검사 센터는 고유의 종합적인 총괄 서비스들을 제공한다. 고도로 특화된 실험실 환경과 방대한 재료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UL의 화학 사업부는 제품 구상 단계에서부터 초기 제품 개발과, 최적의 출시 시점을 위한 최종 PPAP(부품생산 승인절차) 단계에 이르기까지 자동차 제조업체 및 협력 공급업체들을 지원한다.

UL의 전체 자동차 검사 포트폴리오에 대한 보다 상세한 정보는 해당 웹페이지(UL.com/Drive)를 방문하거나 아래를 통해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토마스 배그너 박사(Thomas Wagner, PhD)
자동차 비즈니스 매니저(Automotive Business Manager)
thomas.wagner@ul.com
+49 2151 5370 234

UL은 글로벌 안전 과학 기업으로 안전, 보안, 지속 가능성과 관련된 과제들을 과학 애플리케이션들을 통해 해결하여, 전 세계 사람들의 안전한 생활과 업무 환경을 조성하는 기업이다. UL마크는 혁신적인 신제품과 기술의 안전한 채택을 실현하는 신뢰 마크로 인지 되고 있으며, UL의 임직원들은 전 세계를 보다 안전하게 만들기 위한 열정을 공유한다. UL은 테스트,검사, 감사, 인증, 검증, 확인, 조언 및 교육을 실시하며 안전과 지속 가능성을 위한 전용 소프트웨어 솔루션들을 통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보다 상세한 정보는 당사 웹페이지(UL.com)를 방문하기 바란다.

문의: 말린 스테지너(Marlene Stezinar)
마케팅 리더– 화학 사업부
UL LLC
전화: +49 (0) 2151 5370 309  
메일: 
marlene.stezinar@ul.com

로고 - https://mma.prnewswire.com/media/325015/ul_enterprise_logo.jpg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