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에프크리에이티브그룹, 싱가포르 지역 본부 신설 발표

2018-06-28 12:01

뉴욕, 2018년 6월 28일 /PRNewswire/ -- 수상 실적이 있는 Inc. 500 기업으로서 획기적인 디지털 및 소비자 제품을 디자인, 개발 및 마케팅하는 회사 에프크리에이티브그룹(Eff Creative Group)은 싱가포르에 새로운 지역 본부를 신설함으로써 사업 규모를 확대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동 지역에 크리에이티브 및 디자인 중심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많기 때문에 동사로서는 자연스러운 행보이다. 수상 실적이 있으며 전세계가 인정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에프는 지역 본부 신설을 통해 동 지역에 대한 크리에이티브 사업을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 이 새로운 본부는 싱가포르 비즈니스 중심지에 위치한 일류 빌딩인 캐피털타워에 그 사무소가 있다.

에프의 경영진들은 이달 초 유수의 아시아-태평양 스티비 어워즈(Asia-Pacific Stevie Awards) 심사위원에 위촉되었다. CEO 도론 J. 페트먼, CCO 토비 하싼 피시먼과 에프크리에이티브싱가포르 디렉터 만시 샤르마가 심사위원으로 참가했다. 만시는 그녀가 아시아에서 갖고 있는 다양한 국제적 입지 및 네트워크를 통해 싱가포르 사업을 힘 있게 이끄는 지역 본부장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 에프 CEO는 또한 영국 런던에서 곧 있을 국제비즈니스대상(International Business Awards®)에서 크리에이티브 및 마케팅 분야 의장으로 위촉되었다.

만시 샤르마 디렉터는 "인도 태생의 인도네시아인인 나는 식민지였던 하나의 섬에서 세계 최고의 막강한 수퍼파워로 빠르게 진화하며 최고의 발전상을 보이고 있는 도시 싱가포르와 태평양 지역에서 에프의 마법을 확산하고 싶다"면서 "싱가포르는 전세계의 혁신과 투자를 환영하고 있기 때문에 에프의 미래 전략을 이끌어 갈 완벽한 장소"라고 말했다.

도론 J. 페트먼 CEO는 "싱가포르에 크리에이티브 서비스 수요가 많기 때문에 우리 자매 사무소를 그곳에 설치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우리의 전문 분야는 각 지역에서 창의적으로 출시된 제품들을 전략적으로 미국에 도입하는 것이다. 우리는 기업들과 협력함으로써 그들이 세계 시장에서 성공을 거두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욕 경영진들이 8월 초에 있을 공식 개소식 행사 참석을 위해 싱가포르게 갈 예정이다. 미팅을 희망할 경우 asia@effcreative.com에 연락하기 바란다.  

에프크리에이티브그룹
에프크리에이티브그룹은 수상 실적이 있는 Inc. 500 기업이며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소재한다. 경험 많고 창의적인 혁신가로 구성된 팀 에프는 디지털 및 소비자 제품을 전략적으로 디자인, 개발 및 마케팅하며 시장 맞춤형 솔루션을 통한 기업 캠페인을 진행한다. 뉴욕시, 싱가포르와 홍콩에 사무소를 두고 있는 에프는 수직 계열화된 세계적인 부티크형 크리에이티브 에이전시로서 다양한 산업에 경험을 갖고 있으며 디자인, 미디어와 기술 세계를 끊임 없이 재발명하고 있다.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www.EffCreative.com을 방문하기 바란다.

미디어 연락처:
Press@EffCreative.com

로고 - https://mma.prnewswire.com/media/712267/Eff_Creative_Group__Logo.jpg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