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CGTN "화산 폭발 및 쓰나미에 통가는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가?"

CGTN
2022-01-25 11:40 1,848

(베이징 2022년 1월 25일 PRNewswire=연합뉴스) 화산 폭발과 쓰나미가 태평양의 섬 국가 통가를 덮쳤다. CGTN의 Liu Xin가 통가 국회의장 Fatafehi Fakafanua에 그 이후의 상황에 대해 문의했다. CGTN은 그와 인터뷰를 진행한 최초의 아시아 매체 중 하나다. 생방송 인터뷰에서, Liu Xin 국회의장은 이 위기 사태의 인도주의적인 측면과 사태 완화에 급히 필요한 것에 초점을 맞췄다.

"충격파가 몸을 관통했다"

해저 화산 Hunga Tonga-HungaHa'apai가 끓고 있을 당시, 그는 뉴질랜드로 이동 중이었다. 화산이 폭발한 시점에 뉴질랜드에 있었기에, 다른 국가와 소통이 가능했다.

통가에 있던 그의 아내 Krystal이 말하길, 자신들이 살던 건물 전체가 충격파로 진동했다고 한다. 이는 지진과는 다른 느낌으로, 충격파가 몸을 관통했다고 한다.

1월 23일에 세 명의 사망자가 확인됐다. Fakafanua 국회의장은 사망 소식에 슬픔을 감추지 못했지만, Liu Xin에게 "통가 당국은 사망자가 추가로 발생하지 않은 것에 안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반가운 소식도 전했는데, 31일 무렵에는 학교를 다시 열 수 있을 것으로 희망하고 있다고 한다.

긴 복구 여정

그러나 통가의 통신 상황은 여전히 정상과는 거리가 멀다. 음성 통화와 문자는 가능하지만, 이메일은 간간이 주고받을 수 있는 수준이다.

Fakafanua 국회의장은 기반시설의 피해를 느꼈다고 한다. 화산재와 쓰나미의 영향은 앞으로 수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유엔식량농업기구(United Nations Food and Agriculture Organization)는 그의 의견에 동의하며, 1월 21일에 발표한 성명문에서 화산재 퇴적물이 작물과 가축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경고했다. 통가 주민 중 약 86%가 농사, 목축 또는 어업 등 농업 형태의 일에 종사하고 있다.

구호 노력에서 중요한 코로나 우려

Fakafanua 국회의장은 국제 사회가 신속하게 원조를 지원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우리는 여전히 물과 식량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외부의 원조를 받는 데 있어, 코로나19 방역 노력으로 어려움이 가중될 전망이다.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단 한 명이었던 통가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비접촉 형태로 해외 구호 원조를 받고 있다. 모든 국제 인도주의 공급품은 직원 및 섬 주민과 접촉하지 않고 전달된다. 지난 20일, 중국은 현금 지원과 긴급 용품을 신속하게 제공했다.

CGTN의 대표적인 토크쇼 프로그램인 'The Point with Liu Xin'은 진행자인 Liu Xin의 독특한 관점에서 세계 소식을 전하는 30분 분량의 해설 프로그램이다(387단어).

https://news.cgtn.com/news/2022-01-22/How-did-people-in-Tonga-feel-Liu-Xin-spoke-to-its-parliament-speaker-172hqLbzJ2o/index.html

화산 폭발과 이어지는 쓰나미가 덮친 후, 통가는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가?
화산 폭발과 이어지는 쓰나미가 덮친 후, 통가는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가?

 

출처: CGTN
관련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