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코로나바이러스로 선진국 시민들의 투자 이주 관심 급증

2020-09-15 16:00


런던, 2020년 9월 15일 /PRNewswire/ -- 코로나19가 촉발시킨 막대한 변동성은 투자 이주에 대한 꾸준한 증가세에 박차를 가했다. 전 세계적 유행병이 발발함에 따라, 2020년 6월까지 6개월간 투자 이주에 대한 문의는 작년 동기 대비 전체적으로 약 50% 증가했다. 인도와 나이지리아와 같은 신흥 경제국 시민의 투자 이주에 대한 관심 증가는 어느 정도 예견된 반면, 흥미로운 것은 주요 선진국 국민의 관심이 높아졌다는 것이다. 가장 주목할 만한 곳은 미국인데, 2020년 상반기 6개월간 미국 시민의 투자 이주 문의 건수는 2019년 같은 기간 대비 100%의 증가세를 보였으며, 캐나다와 영국 시민의 관심 역시 대폭 증가했다.

헨리 & 파트너스(Henley & Partners)[https://www.henleyglobal.com/ ] CEO Juerg Steffen 박사[https://www.henleyglobal.com/key-people-details/dr-juerg-steffen/ ]는 "대규모 락다운(봉쇄조치) 기간에 예기치 못한 중단 사태를 포함한 2020년의 격동적인 사건으로 인해, 사람들은 자신이 영위하고 싶은 삶을 재고하게 됐고, 충분한 부를 가진 사람들은 투자 이주를 선택함으로써 살고 싶은 곳을 선택하는 결과를 낳았다"라며 "부와 생활 양식 측면에서 수그러들 줄 모르는 변동성은 대체 거주지와 시민권에 대한 전 세계 고액 투자자의 인식에 상당한 변화를 불러왔다"고 언급했다.

2020년 상반기 6개월간 이뤄진 전체 문의 건수를 살펴보면, 인도 국민이 다른 모든 국적의 국민을 크게 앞질렀다. 헨리 & 파트너스는 2위를 차지한 나이지리아 국민에 비해 인도 국민으로부터 96.5% 더 많은 문의를 받았다고 밝혔다. 세 번째는 파키스탄이었고, 놀랍게도 미국이 그 뒤를 이었다.

투자 이주 프로그램을 주최하는 여러 국가는 2020 세계평화지수(Global Peace Index, GPI), 2020년 세계은행의 기업 환경평가(Ease of Doing Business), Deep Knowledge Analytics의 코로나19 지역 안전평가(Covid-19 Regional Safety Assessment) 순위와 같은 주요 지수에서 높은 순위를 차지한다. 위기의 시기에 대체 거주 옵션의 편안함을 추구하는 사람들에게 최고 순위를 차지한 뉴질랜드[https://www.henleyglobal.com/newzealand-overview/ ]는 GPI와 기업 환경평가 모두에서 1위를 기록하며 눈길을 끌었다. 기타 자산가 가족의 안전한 대안 지역으로는 GPI 7위, 기업 환경평가 2위, 코로나19 지역 안전평가에서 10위를 얻은 싱가포르[https://www.henleyglobal.com/residence-singapore-overview/ ]와 3개 지수에서 각각 13위, 14위, 6위를 얻은 호주[https://www.henleyglobal.com/residence-australia/ ]가 있다.

유럽의 대체 시민권 옵션으로, 오스트리아[https://www.henleyglobal.com/citizenship-austria/ ]는 GPI 4위, 기업 환경평가 27위, 코로나19 지역 안전평가 지수 8위를 차지한 반면, 몬테네그로[https://www.henleyglobal.com/citizenship-montenegro-overview/ ]는 3개 지수에서 각각 69위, 50위, 83위를 기록했다. GPI는 카리브해의 작은 섬 국가를 제외하지만, 세인트루시아 섬[https://www.henleyglobal.com/citizenship-stlucia-overview/ ]은 기업 환경평가에서 93위, 코로나19 지역 안전평가에서 127위를 차지하면서, 순자산 가치가 높은 개인의 카리브해 투자 이주 프로그램으로 선택받았다.

헨리 & 파트너스[https://www.henleyglobal.com/ ]의 세일즈 부문 그룹 책임자 Dominic Volek[https://www.henleyglobal.com/key-people-details/dominic-volek/ ]은 "한때 여행의 자유를 높이고 휴가나 제2의 집(세컨드 홈)을 제공함으로써 편리함과 특권으로서 '멋진(nice-to-have)' 자산이던 대체 거주지와 시민권은 이제 생존뿐만 아니라 21세기에 부자가 되기 위한 '필수(must-have)' 자산으로 급부상했다"고 말한다. 그는 G20 국가 중 19개 국가가 거주권에 대한 대가로 내부 투자를 장려하는 메커니즘을 제공한다고 지적했다. 20번째 회원은 EU(유럽연합)이며 EU 회원국의 60%가 투자 이주 옵션을 제공한다.

미디어 문의
Paddy Blewer
paddy.blewer@henleyglobal.com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