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niture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header_shtml
prnewswire
en_US zh_TW zh_CN ja ko_KR ms_MY th_TH

SAIC Motor, BRI 하에서 글로벌 확장 가속화

2019-10-18 21:07

-- Xinhua Silk Road 발표 

(베이징 2019년 10월 18일 PRNewswire=연합뉴스) 중국 자동차 제조업체 SAIC Motor가 일대일로 이니셔티브(Belt & Road Initiative, BRI)의 심화에 발맞춰 글로벌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항공모함 갑판에 전시된 MG ZS 자동차 모델
항공모함 갑판에 전시된 MG ZS 자동차 모델

올 1분기, SAIC Motor는 자동차 수출 및 해외 자동차 판매 측면에서 중국에서 계속 1위를 유지하며, 자사에 있어 해외 시장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여실히 보여줬다.

중국 자동차 제조업체 협회(China Association of Automobile Manufacturers)에 따르면, 중국은 2018년에 약 104만1천만 대의 차량을 수출했다고 한다. 이는 전년 대비 16.8% 증가한 수치다. 해당 기간에 상하이 기반의 SAIC Motor의 수출 및 해외 판매 차량 수는 전년 대비 62.5% 증가하며 총 277,000대를 기록했다. 이로써 SAIC Motor는 이 부문에서 중국 1위를 기록했다.

SAIC Motor는 국제화 전략과 차량 인터넷(Internet of Vehicle, IOV) 기술에 초점을 맞추며 수출과 해외 판매량을 크게 늘렸다.

지금까지 SAIC Motor는 태국, 인도네시아 및 인도에서 세 개의 해외 자동차 생산기지를 건설했고, 영국, 미국 및 이스라엘에서 세 개의 혁신 및 연구개발(R&D)센터를 설립했다.

태국, 영국, 인도네시아, 칠레, 호주 및 뉴질랜드, 중동을 포함하는 6개 시장에서 SAIC Motor의 판매량은 각각 10,000대를 기록했다.

SAIC Motor는 국제적 입지를 확보하는 속도를 높이는 한편, IOV 기술에 우선순위를 두고 있다.

지능형 상호 연결 시스템 'i-smart'를 자랑하는 SAIC Motor의 인터넷 기반 자동차 브랜드 중 하나인 MG ZS는 태국에서 베스트셀러가 됐다.

올 2월에는 SAIC Motor의 인도네시아 자회사가 인도네시아에서 지능형 상호 연결을 지원하며, 첨단 지능형 멀티미디어 기능을 갖춘 자동차 모델 Almaz를 출시했다.

SAIC Motor는 인터넷 기반 자동차 모델 MG Hector로 인도 시장에서 성공을 거뒀다. MG Hector 출시 3개월 시점인 9월 29일 현재, SAIC Motor의 인도 생산기지에 접수된 주문 건수는 31,000건에 달하며, 이미 7,000대의 신차를 배송했다.

SAIC Motor는 또한 국제 신에너지 차량(new energy vehicle, NEV) 시장에도 초점을 맞추고 있다. SAIC Motor는 영국에서 자사의 NEV 모델 SUV MG EZS 캠페인을 이미 시작했다. 이 모델은 차후 영국, 독일 및 호주 등 세계 여러 지역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원문 링크: https://en.imsilkroad.com/p/308824.html?from=groupmessage&isappinstalled=0

사진 - https://photos.prnasia.com/prnh/20191017/2613995-1?lang=0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releases_right_column_video_module_shtml

멀티미디어 뉴스 보도

from common-pcom:html:key:kr_segment_includes_overall_segment_footer_shtml
검색
  1. 제품 및 서비스
  2. 뉴스 보도
  3. 미디어 인텔리젼스 (CISION)
  4. 미디어 제휴
  5. PR 커뮤니티
  6. 이벤트 및 Trade Shows
×
PR Newswire | 해외 보도자료 배포, 전세계 가장 큰 해외 보도자료 배포 에이전시인 피알 뉴스와이어